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전북대] 전북대 외국인 학생들, 한글 도장 새기는 특별한 수업

  • 발전협의회 (master)
  • |
  • |
  • 조회 수 : 1
홈페이지
http://www.dh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36955
영역
호남 제주권
분류
지면신문
보도일자
2021-02-19
보도매체
대학저널

국립대육성사업 일환 한국문화체험 프로그램 ‘호응’
한국어 연수 외국인 학생들, 한글 도장 만들기 체험

“코로나19로 인해 한국에 대한 다양한 체험을 못해 아쉬웠는데, 이번 체험을 통해 그간의 아쉬움이 달래지는 것 같아요.”


지난 19일 전북대학교 뉴실크로드센터 로비에서는 외국인 학생들이 한 땀 한 땀 도장에 자신의 이름을 새기는 특별한 수업이 진행됐다.

전북대 언어교육부 한국어학당이 타국에서 코로나19 블루에 빠져 있는 외국인 언어연수생들을 위해 국립대학육성사업의 일환으로 이채로운 한국문화 체험 프로그램을 마련한 것.

17일부터 19일까지 3일간 시간대별로 10여 명씩 나눠 진행된 체험에서 외국인 학생들은 도장이라는 새로운 한국 문화에 대해 신기해하면서 한글로 된 자신의 이름을 직접 새겨 간직할 수 있다는 점에서 큰 만족감을 표했다.

아직은 한국어와 한글에 서툰 6급에서부터 1급에 이르기까지 207명의 학생이 참여해 서로의 이름을 비교해보면서 완성 후 도장을 찍어보며 환호하는 등 우리 문화로 즐거운 한 때를 보냈다.

한국어 연수를 위해 미국에서 온 브리트니 루이 파듀(Britney Louise Pardue) 씨는 “코로나19로 인해 모두가 침체돼 있는 상황에서 이렇게 즐거운 한국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가 생겨 매우 즐거운 시간이었다”며 “무엇보다 한국적 느낌이 물씬 나는 나만의 한글 도장을 갖게 돼 매우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출처 : 대학저널(http://www.dhnews.co.kr)